응급실 사고를 줄이기 위한 디자인



사건사고 현장의 파출소, 경찰서 다음으로 혼란스럽고 긴장감이 넘치는 곳이 바로 응급실입니다.

응급실의 경우 말 그대로 응급환자를 다루는 곳이기 때문에 빠르고 올바른 판단, 신속한 행동이 필요한 공간입니다.

그래서, PearsonLloyd가 이끄는 종합팀은 사고 및 비상사태 (A & E) 부서에서 폭력과 사고의 수준을 줄이기 위해 입증된 3 가지 설계 솔루션 세트를 만들었습니다.

 

응급실 사인(Sign )시스템을 다시 디자인하여 응급실 내 일어나는 사고를 50%나 감소시켰으며 환자와 직원 모두 공격적인 행동과 함께 비용 절감 효과도 있음을 발견했습니다. 그리고, 직원의 사기 유지 및 복지에도 효과가 있어 응급실에서 발생한 스트레스로 인한 직원의 결석은 솔루션 구현 후 크게 감소했다고 합니다.







PearsonLloyd 는 그들(환자 외)이 왜 화를 낼 수밖에 없는지 그 원인을 해결하는 방향으로 디자인을 했다고 하는데 응급실은 혼란스럽고 심신이 안정되지 않은 상태인 상황인데 응급실 시스템은 너무 복잡하고 의료용어는 어렵다는 점이 가장 큰 문제점이었습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어려운 응급 관련 정보는 쉽게 설명하도록 사인을 디자인하고 환자와 보호자들이 필요로 하는 곳에 알맞은 정보를 제공했습니다. 색상도 밝게 하여 긍정적인 분위기로 디자인했습니다. 그리고, 안내솔루션은 간판, 전단지 및 디지털 플랫폼을 사용하여 환자에게 실시간으로 필수 정보를 전달해 대기 시간을 줄이고자 했습니다.




병원 내 설치된 모니터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어플도 개발하여 응급 치료 과정에 대해서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가

있어 응급실 외부로 급히 나가야 하는 상황에서도 계속 병원 내 환자를 확인할 수가 있습니다.




각각의 침대마다 설비도 응급상황에 더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바꿨다고 합니다.

큰 비용을 들여 엄청난 디자인을 한 게 아니라 문제의 해결을 작은 것부터 잘 해결해 나간 디자인입니다.

사람을 제일 먼저 살릴 수 있는 중요한 응급실 공간에 대한 해외 디자인 사례를 보면서

우리나라 응급실 시스템도 거듭나길 바랍니다.

(인턴 의사 말고 경륜이 있는 의사가 1명 정도는 제도적으로 상주하게 했으면 좋겠다는 사견도 적어 봅니다.)

 

 

 

글쓴이 철수

출처 - http://pearsonlloyd.com/a-better-aande/

이미지 출처 - http://img.etoday.co.kr/pto_db/2013/09/20130911062741_345858_520_293.jpg

Posted by Weareka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