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서울디자인페스티벌 디자인 행사가 지난 2014.11.26.()~2014.11.30.()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습니다.

올해로 벌써 13번째 개최되는 2014 서울디자인페스티벌의 주제는 '균형 잡힌 삶을 위한 건강한 디자인' 이며, 디자인세미나는 이를 토대로 다양한 세션이 마련되었답니다.

그중 삼성동 코엑스 전시장과는 별도로 컨퍼런스룸에서 진행되었던 디자인세미나는 각기 다양한 주제들을 가지고 각 분야의 유명인사들의 강연이 진행되었습니다.

그중 1126일 수요일 첫 스타트를 저희 위아카이 노미경 대표님이 멋지게 열어주셨는데요.

노미경 대표님은 위아카이대표이시자 한국 헬스케어디자인협회의 홍보이사를 맡고 계시며 다양한 분야에서 디자인 활동을 하고 계시는 멋진 디자이너이신데요. 이번 강연제목은 사용자 중심의 의료서비스 디자인으로 현재 변화되고 있는 의료공간디자인의 추세와 변화에 대해 디자인과 접목시켜 본인이 경험과 다양한 사례를 통해 공간 디자인을 통한 환자 경험을 개선할 수 있는 많은 요소들에 대해 강연해 주셨습니다.

크게

1.달라져 가는 병원의 환경 2.사용자중심 의료공간의 사례 3.인간중심 공간디자인 으로 나누어 강연을 진행해 주셨는데요.

 

 

첫 번째 달라져 가는 병원의 환경에서는 따뜻한 감성의 공간,환자중심 마인드인 Image Power와 병원 공간의 고품격 차별화인 Brand Power를 말씀하시면서 미국 mayo clinic의 사용자 중심의 치유환경으로서의 고객만족에 대한 사례,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를 연상시키는 동화 속 세계를 만들어 병원을 두려움의 공간이 아닌 긍정적인 공간으로 연출한 The Royal Children’s Hospital 영국 왕립 어린이병원 의 사례를 통해 가장 이상적인 의료경험을 제공하기 위하여 커뮤니케이션, 시스템, 환경등을 맥락적으로 일관되게 재구성하는 노력을 보여주셨습니다.

 

 

 

두 번째 사용자중심 의료공간의 사례에서는 근거기반디자인과 서비스디자인으로 나누어 설명해주셨는데요.

근거기반디자인 Evidence-based design (EBD)은 건축과정에서 최선의 (치유)효과를 내기 위해 신뢰성 있는 연구정보를 바탕으로 결정을 내리는 작업으로 물리적 환경이 건강과 치유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사례들을 보여주셨습니다.

 

 

다음으로 요즘 가장 핫한 이슈인 서비스디자인에서는 수십년간의 실무를 통해 공간디자이너이신 노미경 대표님이 서비스디자인을 알게 되면서 그동안 일하면서 겪었던 시행착오가 무엇이었으며 그 간격이 폭을 좁혀갈 수 있다는 희망을 갖게 되셨다고... 이는 사람사이의 상호작용에 대해 깊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으며 그동안 구조의 공간적인 미학과 기능에 치중했던 의료공간이 앞으로는 인간적인 관계를 더 생각하는 감성을 고려하는 서비스디자인을 배우는 것이다라는 의미심장한 말씀을 해주셨습니다.

노미경 대표님 말씀대로 의료공간디자인은 서비스디자인을 접목시켜 미적이고,기능적인 효율성을 넘어서 환자의 경험과 심리적인 치유의 단계로 가는 인간중심으로의 변화를 하고 있음이 느껴졌습니다.

 

 

강북삼성병원 소화기암센터, 꽃보다 할배 약주머니 서비스디자인, 강북삼성병원의 희망방 프로젝트, 연세의료원 암병원,청풍호 노인사랑병원,응급의료센터 등을 통해 그간의 숱한 현장경험과 사례연구를 통해 인간중심,사람중심의 병원으로 변해가는 병원에의 노력을 재미있게 보여주셨습니다.

 

 

 

 

 

 

 

마지막으로 인간중심 공간디자인에서는 인간중심디자인의 3가지관점인 적합성,실현가능성, 지속성 을 녹여내어 다가오는 미래에는 의료공간 디자인이 새로운 분야로서, 이를 다양한 분야와 접목시켜 집중적으로 연구하는 노력이 더욱 필요할 것이다. 라고 하시면서 사람이 중심이다라는 말씀을 다시 한번 강조해 주셨습니다.

사용자 중심의 의료서비스 디자인강연을 들으면서 수많은 현장과 리서치와 연구를 통해 사람 중심의 디자인을 위해 노력하는 노미경 대표님의 뜨거운 열정과 곧은 철학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멋진 강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earekai

 

 

멕시코의 savvy-studio에서 제작한 보석하우스. MICA입니다.

이 현대적인(contemporary) 감각의 보석하우스는 가공부터 전시,판매를 하는 곳인데 독특한 느낌의 매장 디스플레이와 인테리어가 제품을 부각시키고 있답니다.

MICA라는 이 이름은 광물그룹 각종 다양한 용도에 적합하게 만드는 성질인 malleability의 특징을 가지고 있는 minerals에서 기인하였다고 합니다.

 

 

전반적인 인테리어 space는 광범위한 grid system을 기본으로 조각가 Sol Lewitt의 작품, 특히 “Variations of Incomplete Open Cubes”에 영향을 강하게 받은 스타일로 구성되었습니다.

조각가 Sol Lewitt는 저도 예전 학교 다닐 때 그의 작품을 보고 너무나 간결하고 모던하면서도 다양한 변화로 조합되는 것에 감동을 받은 적이 있어요.

 

(심플하고 친근한 그래픽은 보석의 느낌을 재미있게 표현 했어요.

강렬한 민트컬러와 보색인 핑크가 조화를 이루고 있네요.)

 

솔 르윗(Sol Lewitt)은 대표적인 미니멀리즘 미술가로 그는 2차원 또는 3차원에서 입방체, 원뿔, 별 같은 기하학적인 형태들을 실험했답니다. 지속성과 규칙성을 특징으로 하는 그의 작품들은 색채의 사용과 반복, 끝없는 세분화로 인해 복잡한 듯하지만, 결과적으로는 단순미를 보여준다고 해요. 1960년대부터 솔 르윗은 종종 수학의 수열에 기초해, 선과 입방체의 변형과 치환에 초점을 맞추어 작품을 제작했다고 합니다.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67634&cid=3001&categoryId=3027

http://www.dailyicon.net/2009/02/sol-lewitt-cube-structures/

http://architecturalgrammar.blogspot.kr/2011/06/sol-lewitt-master-of-conceptualism.html

 

다소 차갑고 딱딱할 수 있는 grid system의 공간을 목재의 질감으로 한층 부드럽고 친근하게 승화시켜 재미있게 구성하였으며 강렬한 민트컬러는 독특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공간의 포인트 역할을 하고 있네요.

 

 

 

 

보석을 위한, 보석에 의한, 보석을 돋보이게 하는, 공간인 MICA를 소개합니다.

출처:http://savvy-studio.net/en/branding-en/mica-2/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67634&cid=3001&categoryId=3027

http://www.dailyicon.net/2009/02/sol-lewitt-cube-structures/

http://architecturalgrammar.blogspot.kr/2011/06/sol-lewitt-master-of-conceptualism.html

Posted by Weareka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