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한국헬스케어디자인학회 2015년 춘계학술대회 7번째 연사 위아카이 노미경 대표의 '1초의 찰나를 디자인 한다-응급 의료 공간' 2번째 시간입니다.

 

저희 위아카이의 노미경 대표님의 강연은 내용이 방대하고, 동영상자료들이 여러 개인 관계로 2번에 나누어 포스팅 하게 되었는데도 불구하고, 워낙 좋은 자료들이 많이 언급이 되어 정리가 부족한 점을 양해 부탁드립니다.

Renovation and Innovation은 기존의 단어분석에서도 차이점이 있는데요.

리노베이션 [renovation] -기존 건축물을 헐지 않고 개 · 보수해 사용하는 것에 비해 이노베이션 [innovation]-경제에 새로운 방법이 도입되어 획기적인 새로운 국면이 나타나는 일로 대표님이 언급 하셨 듯 지난시간의 제한된 구역 내에서의 현재의 불편을 개선하기 위한 변경 또는 마감재의 변화를 통한 리노베이션 [renovation]에 비해 이번 시간에 언급될 이노베이션 [innovation]사용자 중심 공간 즉 실제 공간을 보다 더 사람중심적인 측면에서 행동을 파악하여 미래를 예측한 계획의 개선 방향으로 조금 더 적극적으로 기능과 효율과 만족도를 고려한 개념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해외사례 리서치

1)호주의 Cairns Hospital

-효율적인 리셉션과 Triage를통한 효율적인 환자관리 시스템

 

 

 

 

해외사례 리서치

2)미국의 BMC Hospital

-위급상황 응급실 입구 재방향, 독감시즌의 격리와 분리, 개인처치실,혼돈을 줄이는 디자인

 

 

이노베이션 사례는 우리가 해왔던 연구과제 보다 더 나은 분류를 통해 공간을 분류하여 사용자들을 나누고 각종 베드 간격과 환자들의 행동과 의사들의 반경들을 고려한 동선을 그려나간 사례를 적용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더 많은 사례들 중에 최근 외국사례에서는 환자를 못 받아서가 아니라 어떻게 집중해서 잘 치료하느냐가 중요하기에 권역응급센터가 생겨나고 있어서 집중치료실이 응급실에 더 많이 생겨나고 있다는 사실이 있구요, 이에 따른 세분화된 자료들을 많이 보여주었는데 그렇더라도 가장 중요한 것은 마지막 동영상 어린 환자가 손을 드는 모습이 압권입니다.

 

 

 

이것이 응급실의 모습인데 아이가 어디가 아픈지를 정확히 진단하는 그 간호사의 세심한 배려가 결국 환자 개별적인 케어라는 것에서 기존의 치료환경으로서의 병원에서 기능과 효율을 뛰어넘는 치유공간으로서의 병원이고, 이와같은 변화에는 환자중심, 환자와의 공감이라는 개념이 중요하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답니다.

 

 

왠지 뭉클한 감동이 있었던 이 영상을 보면서 결국 사람, 공감. 외형적으로 아름답고 보기 좋은 공간과 더불어 실제 사용하는 사람들의 경험과 요구들을 반영하여 함께 만들어나가는 환자의 눈높이에 맞는 공감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

 

결국 혁신이라는 이노베이션 [innovation]사용자 중심 공간이고 최첨단의 병원공간이 아닌 실제적으로 사람을 중시하는 더 사람중심적인 측면에서 행동을 파악하여 미래를 예측한 계획의 개선 방향이라는 대표님의 말씀이 잘 이해되었습니다.

감동적이고 멋진 강연~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earekai

 

 

한국헬스케어디자인학회 2015년 춘계학술대회 7번째 연사는 위아카이 노미경 대표의 '1초의 찰나를 디자인 한다-응급 의료공간' 이였습니다.

한국헬스케어디자인학회 홍보이사이시기도 한 노미경 대표님은 저희 위아카이 대표님으로 그동안 병원의 동선 구축과 환경들을 환자 치유에 중점을 두고 많은 사례를 만들어 가고 있는 공간디자이너로서 그간 3권의 병원 관련 저서로 <종합병원 리모델링>, <종합병원 확 뜯어 고치는 여자>,최근의 신간 <공간은 어떻게 삶을 바꾸는가>에 이르기까지 치유환경의 병원에 대한 다양한 연구와 경험을 바탕으로 책을 쓰시기도 하시고, 블로그 활동등으로 여러 사람에게 디자인정보와 연구사례들을 함께 공유하는 파워 블로거 이시기도 하답니다.^^

http://blog.daum.net/shalrud2

 

이번 춘계학술대회의 주제가 환자의 공간, Renovation and Innovation’ 인만큼 대표님은 병원에서의 리노베이션 [renovation], 이노베이션 [innovation]을 조금 세분화하여 강의해 주셨습니다.

특별히 저희 위아카이의 노미경 대표님의 강연은 내용이 방대하고, 동영상자료들이 여러 개 인관계로 2번에 나누어 포스팅 하게 되는 점을 알려드립니다.^*^

 

먼저 강연이 시작되자마자 우리가 흔히 보는 구급차 사이렌소리가 울리고 많은 차들 사이를 헤치고 도착한 또 다른 전쟁터 같은 응급실 공간의 사진이 나왔는데요.

누구나 한번쯤은 경험해 본 모습 일거에요.

 

 

노미경 대표님께서는 실제 지금까지 응급실 개선 방향사례는 한정된 공간에서 위급함에서 오는 대기시간에 대한 불편 및 붐비고 쾌적하지 못한 것이 일차적 목표라고 하시면서 제한된 구역 내에서의 현재의 불편을 개선하기 위한 변경 또는 마감재의 변화를 통한 응급실 개선 Renovation 그리고 사용자 중심 공간 즉 실제 공간을 보다 더 사람중심적인 측면에서 행동을 파악하여 미래를 예측한 계획의 개선 방향 - Innovation 으로 구분하여 살펴봐야 한다고 하셨습니다. 

 

 

다음의 4가지 포인트의 사례처럼

point1:입구에서부터 밝고 환하게

point2:접수 수납이 독립된 위치로

point3:환자들을 한눈에 알아 볼 수 있는 중앙공급식 스테이션 방식

point4:영국의 피어슨 로이드(Pearson Lloyd)의 응급실가이드(Emergency-guide)

-영국 국민보건서비스 (National Health Service·NHS)로 응급실 내 폭력을 줄이기 위한 서비스 디자인 개선 방향

 

 

 

 

 

입구를 트이게 하고 환자 대기공간과 접수공간을 분리하여 위화감 조성이 없게 하며 보다 쾌적한 환경을 위한 노력으로 응급실에 대한 마감재들을 선택 분류하여 선정하는 것은 기본적인 사항으로 되어 왔다고 합니다.

 

영국 런던 디자인스튜디오인 피어슨 로이드(Pearson Lloyd)의 응급실가이드(Emergency-guide) 에서는 새롭게 디자인된 Accident and Emergency department 에서 응급실 내 폭력을 줄이기 위한 서비스 디자인 개선 이후 폭력과 공격이 약 50%로 감소된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인간에 대한 배려와 가치,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연구하여 사람을 이해하고 배려하는 고객지향적인 서비스와 공간이 멋진 영국사례와 환자유형별 입구분리 즉 도보이용 환자와 구급자 치용환자의 입구를 분리해 환자 유형별 진입 동선을 구분하는 solution을 보여준 서울 삼성병원 사례등을 통해 제한된 구역 내에서의 현재의 불편을 개선하기 위한 변경 또는 마감재의 변화를 통한 응급실 개선 Renovation에 대한 의료 서비스 환경에 대해 흥미진진하게 설명해 주셨습니다.

 

 

 

 

 

 

평상시 강연을 꿀 재미나게 하시는데 이 날은 평상시와 달리 무척 당황을 하신 듯 했는데, 알고 보니 강연 ppt가 다른 내용으로 나갔다는 뒷 소문이있다고 하네요. ㅎㅎ

목요일 다시 2번째 정리도 기대하세요.

멋진 강연을 해주신 저희 위아카이 노미경 대표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earekai

 

 

한국헬스케어디자인학회 2015년 춘계학술대회 주제는 환자의 공간, Renovation and Innovation으로 2번째 연사 카이스트(KAIST) 바이오 뇌 공학과 정재승 교수님의 '신경 건축학, 환자의 공간을 탐색하다'는 무척이나 새롭고 신선한 Innovation적인 강연이었는데요.

정재승 교수님은 그전까지 선택을 하기 전에 어떤 현상이 뇌에 일어나는가? 라는 의사결정에 관한 많은 연구를 하신 분으로 10여 년 전부터 이슈가 된 다소 생소한 신경건축학을 이번 학회에 재미나게 소개해 주셨습니다.

'신경 건축학이라는 새로운 분야의 이 학문은 2000년대 들어와 공간과 인간과의 관계를 연구하는 분야로 공간이 어떻게 인간의 뇌에 영향을 미치는지 를 과학적으로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인간에게 보다나은 공간을 연구하는 학문이라고 합니다.

 

그 원천으로 면역 바이러스학자인 조너스 솔크(Jonas Salk)1950년대 학교연구소에서 아마비 백신(polio vaccine)을 연구하던 중에 아이디어가 떠오르지 않아 우연히 여행을 떠난 이탈리아 중부의 아시시Assisi 수도원 에서 뜻밖의 아이디어가 떠올라, 백신 개발에 성공한 사례로, 이후 그의 체험을 토대로 건축가 루이스 칸과 함께 솔크 연구소(Salk Institute)를 만들었는데, 이곳에서 크지도 않고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12명의 노벨상수상자가 나왔다고 합니다.

천장이 높은 아시시Assisi 수도원공간에서 창조적인 아이디어가 떠오른 경험을 바탕으로 솔크 연구소에도 높은 천장을 부탁하였고, 이를 통해 그 공간 안에 있는 사람들의 생각에 영향력을 미친 결과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탈리아 중부의 아시시Assisi 수도원

 

 

면역 바이러스학자인 조너스 솔크(Jonas Salk)

 

 

솔크 연구소(Salk Institute)

 

그 외에도 ‘For more creativity, Raise the roof’ colorcorner에 대한 인간의 심리적 반응,Sanatorium for Alzheimer(알츠하이머 환자를 위한 요양원), biophilia for hypothesis의 사례로 치료정원(식물들은 환자들에게 시간과 계절의 흐름을 인지시켜주어 기억력 강화에 도움을 준다.)는 연구자료, 아이들은 어떤 놀이터를 더 선호할까?(실제 잘 정돈된 놀이터에서보다 자유롭고 정돈되지 않은 공간을 탐색하는 것을 더 좋아한다고 함)에 대한 연구들을 보여주셨는데, 이처럼 신경건축학에서는 공간과 건축이 인간의 마음과 몸에 끼치는 영향을 측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더 행복한 공간을 탐색하는 연구를 통해 치유의 힘을 극대화하는 환경에 대한 노력을 해왔다고 합니다.

어린이들의 이러한 자유로움에 대한 선호결과에 따른 사례병원으로 Goot Kimmedaal Children’s hospital, Holland Bloorview Kids Hospital등을 통해 어린이 병원에 대한 새로운 접근을 보여주시기도 했습니다.

헬스케어디자인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는 저희 위아카이도 이 강의를 들으니 어떤 공간에서 환자와 의료진이 조금이라도 행복하고 편안해할까? 앞으로 우리가 어떤 공간을 만들어야 할 것인가? 에 대한 많은 관심을 가지고 연구를 더욱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새롭고 멋진 강의해주신 정재승 교수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출처:

http://ounodesign.com/2009/05/02/how-rooms-and-architecture-affect-mood-and-creativity/

http://sfgirl-thealiennextdoor.blogspot.kr/2009/07/architecture-of-dreams-salk-institute.html

http://www.newswise.com/images/uploads/2013/01/22/salk1.13.jpg

Posted by Wearekai

 

 

한국헬스케어디자인학회는 ()한국이앤엑스에서 주관하는 KIMES 2015 (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를 맞이하여 2015 춘계학술대회를 지난 3/6() 09:50~17:40, 코엑스 컨퍼런스홀 327호에서 진행하였습니다.

의료분야 서비스디자인에 관심이 있는 디자이너, 의료종사자, 직장인 및 학생들이 함께 모여 환자중심의 병원 공간에 대한 최신 동향과 아이디어를 공유하였는데요.

특히 이번 2015년 춘계학술대회 주제는 환자의 공간, Renovation and Innovation으로

김세철 회장님의 말씀처럼 보건의료계는 물론 디자인, 건축, IT, 인문학 등 제 분야 전문가들의 높은 관심을 얻고 있는 만큼 열띤 강연과 질문과 토의들이 이루어 헬스케어에 대한 관심과 트랜드를 읽을 수 있었습니다.

 

 

학회이사장님인 이왕준 이사장님의 오프닝 인사말에 이어 한국 디자인 진흥원 이태용 원장의 디자인 정책 동향에 관한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세미나는 시작되었답니다.

오늘은 그중에 한국 디자인 진흥원 이태용 원장님의 헬스케어와 디자인의 만남에 대해 정리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회장님께서는 디자인에 대한 전반적인 정의와 흐름,변화 를 말씀하셨는데, Design은 라틴어의 데시그나레에서 온 말로 표현 하다,지시 하다를 나타내는 말로 아이디어를 실현시키는 방법으로 디자인의 가치와 역할은 예전의 스타일링이나 아름다움을 위한 인식에서 시대에 따라 변화하고 진화하여 혁신을 위한 가장 효과적인 Instrument, 고객을 위한 solution, Social Innovation등으로 진화하였는데 대표적인 예가 바로 헬스케어디자인이라고 합니다.

스티븐 잡스가 Technology +Liberal art를 말하면서 디자인은 인간이 만든 창조물의 중심에 있는 영혼이라고 말한 것과 미국의 미래학자 다니엘 핑크(Daniel Pink)앞으로 다가올 세계는 기술에 기반한 '하이테크(high tech)'가 아닌 하이 컨셉트(high concept)'의 시대이다.’는 것은 모두 아이디어를 잘 연결하여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는 가치(하이 컨셉트(high concept)),그리고 새로운 의미를 발견하여 공간을 끌어내는 능력(하이테크(high tech))으로 이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해주는 것이 바로 디자인이라고 합니다. 바로 융합과 감성가치를 가능하게 해주는 촉매제, Innovator로서의 역할의 중심에 디자인이 있다는 거지요.

디자인의 Issue에서는 창의성이란 무엇인가?라는 것을 주제로 말씀해 주셨는데, 기능이 발전할수록 사람의 마음, 본질적인 감성을 읽어내는 디자인의 가치는 올라갈 것이라고 합니다.

 

 

Keep Calm and Get Creative

 

 

전구를 발명한 토마스 에디슨의 명언 저는 실패 한 적이 없습니다, 그간 10000가지 방법으로 작동되지 않는 법을 찾은 것 뿐처럼 끊임없는 도전을 통해 성공을 하는 것이라는 말씀을 해주시기도 하셨습니다.

 

 

디자인은 진화를 하기도 하는데, 제품혁신->기업혁신->사회혁신 의 과정을 거치고, 혁신은 실용적인, 실현가능성, 바람직한 의미를 내포하고 있습니다.

technologyfeasability, businessusability, human valueusability로 대변되어, 다음과 같은 다이어그램으로 표현할 수 있으며 그 가운데 design innovation이 있다고 합니다.

 

우리나라 디자인 산업의 현황과 경제적 가치는 매녁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2014년 국가 고객만족도(NCSI)순위에서 고객만족도가 가장 높은 수준의 서비스는 호텔,병원 서비스이며 앞으로 병원에 필요한 새로운 디자인은 바로 Social innovation으로 그 사례로 응급실개선 디자인과 건강검진 결과표 개선안등을 보여주셨습니다.

 

마지막으로 이태용 원장님은 앞으로의 헬스 케어 디자인의 미래는 많은 성장이 기대되는 분야로 미래의 서비스산업이며, 가장 많은 융합이 일어나는 분야라고 강의를 정리해주셨습니다.

원장님의 말씀대로 의료분야와 디자인의 융합으로 더 많은 발전과 멋진 미래가 기대되는 헬스케어 디자인을 위해 저희 위아카이도 지금보다도 열심히 분발하고 노력하겠습니다.^^ 멋진 강의 다시 한 번 감사드립니다.

 

출처:

http://www.slideshare.net/coolersolutionsinc/designing-for-patientcentred-innovation

https://umwellness.wordpress.com/2013/03/01/keep-calm-and-get-creative/

http://www.alexanderaranda.com/inspirational-success-quotes

Posted by Weareka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