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HSS(Human Space Society)14번째 세미나 <그림이 된 건축, 건축이 된 그림>의 저자 <현대 건축 미학, 로스코 채플과 성미술 운동, 예술의 정신적인 것에 관한 비극적 담론> 김홍기 교수님의 강연에 대한 3번째 정리의 시간입니다.

지난번 추상표현주의의 선구자인 마크 로스코(Mark Rothko)와 작품세계에 이어 미국 모더니즘 미술의 흐름과 뉴욕 현대 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에 얽힌 다양한 이야기들을 정리했고, 마지막 부분인 로스코 채플과 성미술 운동에 대해 정리해 보도록 할게요.

 

예술계의 알려진 큰 손,예술 후원자였던 도미니크 드 메닐((Domini que de Menil·1908~1997)은 미 텍사스 휴스턴의 석유 재벌의 딸이었는데, 2차 세계대전이 일어나고 미국으로 오면서 당시 불모지였던 미국 남부 텍사스에 예술 문화사업을 일으켰다고 합니다.

 

그중 토마스 대학의 채플을 위한 세계 평화의 상징이라고도 불리우는 로스코 채플

(Rothko Chapel)을 짓게 되는데, 로스코 채플(Rothko Chapel) 은 로스코의 작품을 보면서 평화롭고 신성한 공간으로 영혼의 안식을 느끼고 자기 공명을 하는 곳  으로 유명한데, 이곳에서 로스코는 실제로 자신의 그림을 통해 관람객이 각자의 근원적 감정을 만날 수 있다고 믿었고 그래서 작품마다 각자의 시선을 투영하여 자기 자신을 돌아보고 소통할 수 있는 경험을 할 수 있다고 하네요.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서초동)에서 628일까지 '스티브 잡스가 사랑한 화가 마크 로스코(Mark Rothko, 1903-1970)'전에서도 이러한 물감처럼 번지는 '로스코 신드롬'을 반영하여 국 텍사스 휴스턴에 있는 로스코 채플을 본뜬 명상의 공간을 따로 만들었는데, 이곳에서 많은 사람들이 작품을 통해 작가와 자신와 예술을 생각하고 자기 마음에서 나오는 소리에 집중을 하고 그림을 통한 위로, 치유, 화합을 체험해 볼 수 있다고 합니다.

 

 

 

그리스도교미술의 쇄신과 부흥의 물꼬를 튼 1930년경의 성미술운동’(L’Art Sacre)은 프랑스 성 도미니크 수도회의 마리- 알랭쿠튀리에 신부( Marie-Alain Couturier O. P.)와 피- 레이몽 레가 메 신부(Pie- Raymond Regamey O.P)가 중심이 되어 교회미술의 새로운 변화에 대한 필요성과 당위성을 주장한 운동 이라고 하는데요.

먼저 프랑스 동부 스위스 국경에 있는 작은 산골마을에 위치한 아시(Assy)성당 은 도미니코 수도회 꾸뛰리에(Couturier)신부의 초청으로 앙리 마티스, 조르주 루오(Georges Rouault), 마르크 샤갈 등 당대의 뛰어난 미술가들이 성 미술과 장식을 도맡아하여, 교회건축에서 이루어진 현대미술의 종합으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또한 건축가이자 화가였던 르 꼬르뷔제 는 여행을 통해 건축을 배우라는 스승의 가르침으로 롱샴 지방을 여행하다가 그리스 파르테논 신전이 있는 곳과 비슷한 곳을 발견하고 순례자 교회인 롱샴 성당을 설계하는데요. 지금은 렌조피아노가 설계한 guest house도 함께 어울려 멋진 광경을 이룬 롱샴성당이 있는데요.

롱샴 성당은 그 자체의 아름다움과 더불어 성당이 위치한 주변의 자연환경과 언덕과 종교적인 경건한 분위기가 어우러져 빛과 색과 종교가 있는 롱샹성당은 단연코 하나님의 은총과 사랑을 담은 공간으로 승화되었답니다.

성당내부의 스테인드 글라스 네모창들은 빨강, 파랑,노랑,초록의 색으로 빛을 담아 실제 내부에서 퍼져나가 경건하고 평화로우면서도 예술적인 느낌을 자아낸다고 합니다.

 

 

 

또한 프랑스 니스 북부의 생폴 드 방스 지방의 로사리오 성당 (Chapelle du Rosaire)은 거장 앙리 마티스가 말년에 병마와 싸우면서 완성한 마지막 역작, 그의 열정과 재능이 녹아진 성당으로 내부의 스테인드 글라스가 일품이랍니다.

 

 

 

이로서 김홍기 교수님과 함께하는 <현대 건축 미학, 로스코 채플과 성미술 운동, 예술의 정신적인 것에 관한 비극적 담론>에 대한 정리를 마치려고 합니다.

 

종교와 미술역사에 대한 지식이 많이 부족한 저도 시간가는 줄 모르고 빠져들었던 멋진 강연, 왠지 모를 많은 깨달음과 감동이 있었던 강연이었습니다.

맑고 따뜻한 마음을 가지셔서 더 아름답고 감동적인 것들을 볼 수 있는 교수님이었던 것 같고, 덕분에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다시 한번 너무나도 열심히 강의를 해주신 김홍기 교수님께 감사드립니다.

 

 

출처: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5051956651

http://www.catholictimes.org/view.aspx?AID=259065&ACID=718

http://pds.catholic.or.kr/attbox/bbs/album/read.asp

http://arpc167.epfl.ch/alice/WP_2010/studiofavre/?cat=27

http://fr.wikipedia.org/wiki/Chapelle_Notre-Dame-du-Haut

http://www.kimhealingcenter.org/entry/

http://dinerjournal.com/2015/03/la-chapelle-du-rosaire-de-vence/

http://www.tripadvisor.it/ReviewPhotos-g187245-d243594-r35077044-Chapelle_du_Rosaire-Vence_French_Riviera_Cote_d_Azur_Provence.html#20018198

http://www.rhone-alpes.culture.gouv.fr/label/spip.php?article30

http://en.wikipedia.org/wiki/Broken_Obelisk  

Posted by Wearekai

 

 

오늘은 HSS(Human Space Society)14번째 세미나 <그림이 된 건축, 건축이 된 그림>의 저자 <현대 건축 미학, 로스코 채플과 성미술 운동, 예술의 정신적인 것에 관한 비극적 담론> 김홍기 교수님의 강연에 대한 2번째 정리의 시간입니다.

지난번 색면 추상이라 불리는 추상표현주의의 선구자인 마크 로스코(Mark Rothko)와 작품세계 그리고 '로스코 채플'에 대한 이야기를 정리해 보았구요. 오늘은 미국 모더니즘 미술의 흐름과 뉴욕 현대 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에 얽힌 다양한 이야기들을 정리해 볼까 합니다.

미국 모더니즘 미술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하시면서 보여주신 Museum Mile은 미국 뉴욕의

5th Ave 80th St. 부터 104th St.까지의 미술관들이 밀집한 길을 의미한다고 하는데, 특히나 문화, 예술, 패션, 디자인의 도시인 뉴욕에서 20세기 현대미술의 중요한 역할을 했던 미국의 저력을 볼 수 있는 구겐하임 미술관,뉴욕 현대 미술관,메트로폴리탄 미술관등이 있는 멋진 곳이라고 하네요.

 

 

1905 사진가 앨프리드 스티글리츠(Alfred Stieglitz)가 미국 뉴욕 5번가에 세운 화랑인 291 Gallery에서 작가들은 통하여 새로운 미술 영역으로서의 사진을 선보였는데, 이곳에 전시된 작품들은 대부분 사진 분리파의 작품으로, 낡은 사진의 굴레에서 벗어나 사진을 예술로서 발전시키고 자리잡도록 하였다고 합니다. 또한 그와 예술적인 사랑을 나누었던 꽃의 화가로 유명한 조지아 오키프(Georgia O'Keeffe)의 회화또한 20세기 미국 미술계의 독창적인 여성작가로 확대시킨 커다란 꽃과 사막을 그려내어 역사에 남을 업적을 남깁니다.

 

 

 

1913 뉴욕에서 개최된 미국 최초의 국제 현대 미술전인 Armory Show는 근간의 서유럽에서 일어난 새로운 미술 운동을 신대륙에 보급하는 데 큰 역할을 전시회로 미국의 미술을 바라보는 시선을 새롭게 하는 계기가 되었다고 하는데요.

미국 뉴욕의 렉시턴가 26블록의 제69연대 병기고창고를 전시장으로 이용했기 때문에 이런 이름이 붙었다고 하는데, 특히 이 Armory Show의 상징물에 쓰인 소나무깃발은 워싱턴이 독림전쟁 당시 싸울 때의 깃발을 나타내며, 이는 미국에 새로운 문화를 심자라는 The New Spirit의 의미가 담긴 것이라고 합니다.

당시의 현대 미술을 미국에 소개하여 미국 미술사상 획기적인 전시로 당시 유럽의 아방가르드 회화와 조각이 소개되었는데, 특히나 마르셀 뒤샹의 <계단을 내려오는 나부>같은 속도감이 느껴지는 미래파기법은 많은 반응을 불러 일으켰고 비록 대중의 사랑보다는 공격을 받았지만 당시 미국의 젊은 세대 화가들에게는 많은 영향을 주며. 앞으로 미국 현대미술에 발전에 밑받침이 되는 계기가 되었다고 하네요.

 

 

 

 

애비 록펠러(Abby Rockefeller), 메리 퀸 설리반(Mary Quinn Sullivan), 릴리 블리스(Lillie Bliss)등 당시의 상류사회의 부인들은 좋은 작품을 소장하고 상류층으로서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싶어 미술관 설립에 관심을 가지고 있었는데, 1929 미국대공황이 시작되던 해 뉴욕 현대 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의 설립을 위해서 노력을 합니다.

그중 J.D. 록펠러의 며느리인 애비(Abby) 록펠러는 뉴욕 현대 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를 세운 가장 큰 공로자로 그녀가 직접 인터뷰를 해서 뽑은 모마의 초대 관장 알프레드 바(Alfred Barr)는 비록 27살의 젊지만 천재적인 큐레이터로, 모마 개관 직후 미국의 극심한 경제대공황이 왔을 때에도 컬렉터들을 꾸준히 설득해 근·현대미술의 핵심작품들을 사들였는데, 현재 모마가 자랑하는 대표적 소장품들이 알프레드 바의 안목과 사업수완으로 축적된 것이라고 합니다.

 

 

 

그는 러시아의 바실리 칸딘스키(Wassily Kandinsky)의 초기 작품의 자유 분방한 형상에 대해 '형식은 추상적이지만 내용은 표현적' 이라고 말하고, 이는 추상표현주의의 유래가 되었으며,

기존의 회화, 조각 전시 일색이던 미술관에 회화,조각,판화,영상,산업디자인,건축을 함께 모아 전시하는 종합예술로서의 현대미술에 대한 개념을 시도하기도 했답니다.

1932년 뉴욕 현대 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에서는 현대건축:국제전시회’(Modern Architecture: International Exhibition)라는 전시가 열렸는데요.모마의 초대 관장 알프레드 바(Alfred Barr)와 필립존슨등이 기획하여 르 코르뷔지에, 미스, 아우트, 라이트의 작품이 가장 비중 있게 다루어졌는데, 이때 표현적인 건축의 스타일이라는 The International Style을 선보이고, 이는 20세기 건축에 많은 영향을 끼치게 되었다고 해요.

 

1936년 큐비즘과 추상미술전(Cubism and Abstract art)을 기획하는데, 알프레드 바(Alfred Barr)는 이 표에서 건축과 회화가 별개가 아니라는 것을 보여주는데요.

추상미술은 색, 질감, , 창조된 기하학적 형태 같은 추상적 요소로만 작품을 표현하는 것으로 칸딘스키(wassily kandinsky) 의 작품처럼 색과 형태와 질감등의 조형적 요소들이 자유롭게 움직이는듯하며 활동적인 스타일을 열정이 가득한 뜨거운 추상과 몬드리안(Piet Mondrian)의 작품처럼 단순한 기하학적인 형태와 수평과 수직의 축, 삼원색과 무채색의 단순함으로 표현하여 정적이고 딱딱하게 표현한 차가운 추상으로 구분하고 이러한 추상미술은 러시아 구성주의와 네덜란드 데스틸로 이어져 발전하게 된다고 합니다. 

 

 

 

1937년 뉴욕 현대 미술관(Museum of Modern Art, MOMA)에서는 웨스트53번가에 새 건물을 지어 대대적인 재개관을 하게 되고, 피카소의 <아비뇽의 처녀들>을 구입하게 되는데, 이전 회화에 있어 전혀 새로운 시도를 보여주는 <아비뇽의 처녀들>이야말로 20세기 예술의 전환점이 되는 중요한 작품으로 여겨지고 있다고 합니다. 

 

 

모마가 현재의 위치에 자리하게 된 것은 1939년으로 설계자 필립 존슨과 에드워드 스톤에 의해 모던하게 지어졌고 지난 20025월에 일본인 건축가 요시오 타니구치 설계안의 당선으로

더욱 현대적으로 리노베이션 하였는데요. 설립자 애비 록펠러(Abby Rockefeller)를 기념한 애비 앨드리치 조각공원 (the abby aldrich rockefeller sculpture garden)의 평화스런 모습은 관람객들에게 공간적,마음적 여유를 제공하고 있다고 합니다.

 

 

 

너무나도 귀한 강의 열심히 해주신 교수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리구요, 다음 시간에는 세 번째 성미술 운동과 로스코 채플, 아씨성당, 롱삼성당, 마티스성당등에 대해 정리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출처:

http://cyberchyk.com/gallery2/v/jul10museum/NYC+24+MUSEUM+MILE.jpg.html

http://www.indulgingmywanderlust.com/2013/06/nyc-social-june.html

http://www.nytimes.com/2012/10/28/arts/artsspecial/two-exhibitions-re-examine-the-1913-armory-show.html

http://en.wikipedia.org/wiki/Armory_Show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74907&cid=46720&categoryId=46868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052574&cid=42634&categoryId=42634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40502000313&md=20140521102927_BL

http://www.barnesandnoble.com/w/abby-aldrich-rockefeller-bernice-kert/1000437366?ean=9780812970449

http://www.segye.com/content/html/2014/06/05/20140605005211.html?OutUrl=naver

http://en.wikipedia.org/wiki/291_(art_gallery)

http://www.artltdmag.com/index.php?subaction=showfull&id=1219089624&archive=&ucat=32&page=reviews

https://givethegiftofmoma.files.wordpress.com/2011/12/3.jpg

http://www.wassily-kandinsky.org/

http://www.piet-mondrian.org/broadway-boogie-woogie.jsp

http://book.naver.com/bookdb/text_view.nhn?bid

http://navercast.naver.com/contents.nhn?rid=51&contents_id=1257

http://www.donaldpell.com/got-the-grid-going/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74782&mobile&cid=46720&categoryId=46871

http://www.amazon.com/Defining-Modern-Art-Selected-Writings/dp/0810907151

Posted by Wearekai